8000년 동안 소리와 의미가 변화하지 않은 단어 'Lox'에는 어떤 역사가 숨겨져 있나? 해외시사관련



By Aaron Burden

 나라는 달라도 서로 영향을 주고 받다 보면 사용하는 언어의 단어와 문법 등이 비슷할 경우가 있습니다. 뉴욕대학교의 언어학자인 그레고리 가이 교수가 8000년 동안 여러 언어에서 사용되면서도 그 발음이나 의미가 거의 변화하지 않은 「Lox」라는 단어를 통해, 과거에 지구 상에 존재했다고 추측되는 8000년 전의 언어인 「인도유럽조어(Proto-Indo-European language)」에 대한 이야기를 공개했습니다. 

The English Word That Hasn’t Changed in Sound or Meaning in 8,000 Years
http://nautil.us/blog/the-english-word-that-hasnt-changed-in-sound-or-meaning-in-8000-years

미국에서는 냉훈(冷燻) 처리된 연어를 록스(Lox)라고 부릅니다. 록스를 넣은 베이글은 「뉴욕 스타일의 대표적인 음식」 중  한 가지입니다. 많은 사람들은 록스의 맛에 열정을 쏟지만 가이 교수는 그와는 다른 시점에서 록스에 큰 관심을 갖고 있습니다.  


By bhofack2

「록스는 현대 영어에서 『smoked salmon(훈제연어)』을 뜻하지만 8000년 전의 언어인 인도유럽조어에서는 『salmon(연어)』을 의미했습니다. 록스가 의미하는 생선은 달라지지 않았으며 발음도 변화되지 않았습니다. 이 단어는 8000년 동안 변하지 않았습니다」라고 가이 교수는 말합니다. 

인도유럽조어란 인도와 유럽에서 사용되는 언어의 선조격인 언어입니다. 영국의 물리학자인 토머스 영은 빛의 간섭 현상을 증명한 영의 이중 슬릿 실험을 통해 빛의 파동설을 주장한 인물로, 널리 알려진 「에너지(Energy)」라는 단어의 물리적 의미를 부여하며 과학 분야에서 탁월한 업적을 가졌으면서도 로제타 스톤 신성문자의 해독을 시도하여 이집트의 상현문자를 해석하는데 공헌한 언어의 천재이기도 했습니다. 영은 인도어와 유럽어 사이에 유사점이 있음을 발견하고 과거에 유럽 대륙에 존재했던 400가지 언어를 분석하여 그 언어 사이에 존재하는 「우연하지 않은 일치」를 발견했습니다. 1813년에 영은 「이들 언어는 『인도유럽어』라는 하나의 거대한 그룹에 속한다」고 주장했습니다. 이 인도유럽어에 속하는 모든 언어의 조상이 바로 인도유럽조어입니다. 



By Rawpixel

영어, 힌디어, 스페인어, 포르투갈어, 러시아어 등은 모두 인도유럽어에 속한다고 하며 현대에 와서는 전 세계의 약 절반이 인도유럽어에 속하는 언어를 사용합니다. 인도유럽어에 속하는 언어끼리는 의미와 발음이 비슷한 단어 등이 남아 있어서 언어학자들은 인도유럽조어를 해명하기 위해 인도유럽어에 속하는 언어의 단어를 비교했습니다. 예를 들어 인도유럽어족에 속하는 산스크리트어에 어원을 둔 「Yoga(요가)」는 한 쌍의 소를 머리로 연결하는 「멍에」를 의미하는 영어의 「Yoke」의 먼 친척임이 밝혀졌습니다. 그러나 「어느 언어의 어떤 단어가 공통적인 어원을 갖는가」하는 문제는 2세기 동안 언어학자들을 괴롭혔습니다.  

현대 영어는 전체 단어 중 절반 이상을 다른 언어에서 차용하였지만 거의 변화가 없이 안정된 단어도 있습니다. 그러한 변화가 없는 단어를 「핵심 어휘(core vocabulary)」라 합니다. 색상이나 숫자, 「mother(엄마)」「father(아빠)」 등 가족 관계를 나타내는 단어, 「walk(걷는다)」, see(본다)」 등의 기본 동사가 여기에 들어갑니다. 여러 언어에서 핵심 어휘를 조사하면 어떤 언어끼리 관련성이 있는지 파악할 수 있다고 합니다. 예를 들어 「2」를 뜻하는 러시아어의 「dva」와 프랑스어의 「deux」, 「밤」을 의미하는 독일어인 「nacht」와 러시아어의 「noch」 등에는 각각 관련성이 있다고 추측됩니다. 


By BrianAJackson


인도유럽조어를 거슬러 올라가기 위해 이용되는 수법은 두 가지 언어에서 비슷한 단어를 조사하고 그 패턴을 분석하는 작업입니다. 비슷한 단어가 많을 경우 그 언어들은 공통의 「언어적 선조」를 가질 가능성이 있고 선조를 거슬러 올라가다 보면 인도유럽조어로 연결되는 셈입니다. 언어학자들은 비슷한 단어를 비교하여 「어떤 언어에서 다른 언어로 이동했을 때 어떤 변화 패턴이 있었는가?」를 도출합니다. 예를 들어 라틴어의 「k」라는 발음은 게르만어파의 「h」로 변화했으므로 라틴어의 「casa」는 영어로는 「house」가 되었다고 합니다. 

위와 같이 패턴이 존재할 경우도 있지만 기본적으로는 언어에서 언어로 단어가 이어지고 그 발음이 변화한 경우, 그 변화는 예측할 수 없었습니다. 한편으로 록스와 같이 「발음이 변하지 않은 단어」도 있습니다. 록스는 「인도유럽조어가 어디에서 시작된 언어인지」를 해명할 중요한 단서 중 하나로 보여집니다. 연어는 물의 흐름에 역행하여 바다에서 강으로 거슬러 올라가 자손을 남기는 어종입니다. 연어가 찾아오는 강은 지구 상에 많지 않으므로 「록스(연어)」라는 단어를 사용했다는 것에서 인도유럽조어를 사용했던 민족이 연어가 오는 강 근처에 살았을 가능성이 높다고 추론할 수 있습니다. 


By Galyna_Andrushko

위와 같은 단서를 바탕으로 해석된 인도유럽조어에는 곰・벌꿀・참나무・눈 등의 단어가 포함된 한편, 야자나무・코끼리・사자・얼룩말 등을 의미하는 단어는 포함되지 않았습니다. 이러한 단어에서 추정되는 지정학적 조건에 따라 언어학자들은 인도유럽조어는 동유럽에서 흑해까지의 좁은 지역에 시작되었음을 밝혀냈습니다. 

1950년대에는 해당 지역에서 「쿠르간」이라는 분묘가 발견되어 6000년 전부터 8000년 전에 문명이 존재했었음이 발견되었습니다. 또한 조사 과정에서 이 고대 문명은 말을 사육했음이 판명되었습니다. 



By catolla

「아마 인도유럽조어를 사용했던 문명인들은 말을 타고 중동, 인도, 유럽으로 널리 이동했을 겁니다. 다른 문명이 갖지 못한 『말을 이용한 기동력』이 인도유럽조어가 많은 다른 언어에 영향을 미친 이유라고 생각됩니다」라고 가이 교수는 밝혔습니다.
 


절약을 하고 싶다면 당신이 사고 싶은 물건과 당신의 시급을 비교해 보자! 해외시사관련



       Image: Gyorgy Bakos on Unsplash

회사에서 풀타임으로 일한다면 지출 내용을 기록하고 자기 수입 중에서 얼마나 사용할지 예산을 세우면 실제로 쇼핑에 사용할 수 있는 금액의 범위를 파악할 수 있죠.  

하지만 우리가 돈에 대해 생각할 때 월 단위 또는 주 단위로 생각하는 것은 그다지 효율적인 방법이라 볼 수 없습니다. 그럼 어떤 방법이 좋을까요?  

당신의 시급을 계산해 보면 어떤 물건을 구입하는데 실제로 소요되는 비용(예를 들어 「10시간 일한 만큼」과 같이)을 알 수 있게 되며, 따라서 그 물건에 그만한 가치가 있는지 파악하는데 도움을 줄 수 있습니다.   

물건을 사기 전에 시급으로 계산해보자~ 

예를 들어 당신의 연봉이 5만 달러이고, 주 40시간 일하며, 유급 휴가를 2주 쓴다고 치면 당신의 시급은 25달러입니다(5만 달러를 노동 시간인 2,000시간을 나눈 것입니다).

이 사이트(영어)를 이용하면 연봉에서 시간당 급여를 산출할 수 있습니다.(월급에서 시급을 산출하고 싶다면 이 사이트를 이용하세요)

즉, 연봉이 5,000만 원이면 시급은 25,000원입니다. 

어떤 물건을 사고싶거나 목돈이 드는 쇼핑을 계획 중이라면 「그 물건을 살 여유가 있는지」를 생각할 것이 아니라 「몇 시간 동안 일해야 그 물건을 살 수 있을까?」를 생각해 보세요. 

이렇게 하면 어쩌면 100달러 짜리 드레스는 4시간 정도 일해서 살 만한 물건은 아니라고 생각할 수도 있겠죠. 

당신의 시급과 비교하면 그 물건의 가치가 명확해진다

이 방법은 돈을 용도별로 바구니별로 나눠 관리하는 「계좌 분리 관리」와 비슷합니다. 

실제로 얼마나 쓸지를 보다 구체적으로 파악할 수 있죠, 

계좌 분리 관리는 물리적으로 돈을 계좌에 분리해서 넣고, 그 돈을 쓰는 방식이지만 시급을 산출하면 실제로 어느 정도의 시간과 노력을 들여서 그 물건을 살 수 있을지 생각하게 됩니다. 

물론, 전체 수입을 시급으로 환산하기란 그리 쉽지 않습니다.  

후생 복지나 장기 휴가, 휴일, 연금, 그리고 전체적인 안전성을 고려할 필요가 있으니까요. 

하지만 어쨌든 이 방법은 간단합니다(위 웹사이트를 통해 계산하면 이러한 변수 중 일부를 고려하여 계산할 수 있습니다).

시급을 파악할 수 있다면 예전에는 아무 생각 없이 구입했던 물건이나 서비스의 가치에 대한 생각이 달라지실 수도 있으니 활용해 보시죠~  


세계의 종교 분포와 신자 수를 한눈에 파악할 수 있는 지도를 보시죠~ 해외시사관련



by Carrie Osgood

 세계 각국에 분포된 종교의 신자 수와 그 비율을 원 그래프로 세계 지도와 같이 배치해서 각 종교의 분포와 각 국가의 신자 비율을 한눈에 파악할 수 있는 인포그래픽이 공개되었습니다. 본 자료는 콜로라도 대학 덴버 캠퍼스에서 커뮤니케이션 강사를 맡고 있는 디자이너인 캐리 오스굿 씨가 작성했으며 2011년 세계 각국의 인구와 2010년의 종교에 관한 데이터를 기초로 작성한 것입니다. 

Carrie Osgood - World's population & religions
http://www.carrieosgood.com/dataviz/world-population.html

These are all the world's major religions in one map | World Economic Forum
https://www.weforum.org/agenda/2019/03/this-is-the-best-and-simplest-world-map-of-religions/

아래 이미지를 클릭하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하단의 바는 전 세계에 분포된 종교의 신자 수의 비율을 나타낸 것으로 바의 색과 원 그래프의 색은 서로 대응하고 있습니다. 바의 가장 왼쪽인 회색은 「무신론 혹은 불가지론」・그 옆의 오렌지색은 「불교」・파란색은 「기독교」・짙은 오렌지색은 「힌두교」・보라색은 「유대교」・녹색은 「이슬람교」・노란색은 「기타」를 나타냅니다. 




일본의 경우 불교가 가장 많고 그 다음으로 기타 종교・무신론 혹은 불가지론・기독교의 순서입니다. 일본 전통의 신도(神道)는 「기타 종교」로 분류됩니다. 



일본과 마찬가지로 베트남・태국・미얀마・캄보디아 등 아시아 여러 나라에서도 불교가 전체에서 차지하는 비율이 높습니다. 다만 불교의 발상지인 인도는 네팔과 함께 힌두교 신자가 가장 많습니다. 한편으로 아시아에서도 방글라데시와 인도네시아에는 이슬람교가 널러 퍼져 있습니다. 중국의 경우 원칙적으로 무신론을 추구하는 공산당의 영향으로 무신론자가 가장 많습니다. 



북미와 남미는 기독교 교도가 전체 국민의 대부분을 차지하고 있습니다. 



유럽이나 러시아도 기독교 교도가 많은 지역입니다. 또한 유럽은 기독교 교도에 이어 무신론자 내지는 불가지론자가 많다는 점도 특징입니다. 특히 독일의 경우 전체의 1/4이 무신론자, 불가지론자입니다. 다만, 이 지도는 2010년 통계 데이터를 기초로 작성되었으며 최근 진행 중인 이민, 난민 관련 이슈가 그리 부각되지 않던 시기의 것이므로 2019년 현재의 상황보다 무슬림의 비율이 낮다는 점은 주의하시길. 



중동과 아프리카 북부는 이슬람교가 지배적입니다. 동일한 아프리카 대륙이라 해도 남부 국가는 기독교가 대다수를 차지하고 있습니다. 또한 빨간 테두리에 둘러싸인 이스라엘은 세계에서 유일하게 유대교 신자가 가장 많은 국가입니다. 



세계에서 가장 오래된 주기율표가 발견되다 과학관련



영국 스코틀랜드의 세인트앤드루스 대학교에서 세계에서 가장 오래된 「주기율표」가 발견되었습니다. 

World's oldest periodic table chart found in St Andrews | University of St Andrews news
https://news.st-andrews.ac.uk/archive/worlds-oldest-periodic-table-chart-found-in-st-andrews/

화학적 성질이 비슷한 원소를 나란히 배치한 주기율표(원소주기율표)는 1869년에 러시아의 과학자인 드미트리 멘델레예프가 고안했습니다. 멘델레예프의 발견은 화학뿐만 아니라 물리나 생화학에서도 통용되는 중요한 법칙을 나타낸 것으로, 오늘날에도 활용되고 있습니다. 



2014년에 세인트앤드루스 대학교의 앨런 에이트컨 박사는 화학 약품이나 실험 기구 등 비품이 보관된 창고에서 낡은 주기율표 종이를 발견했습니다.  이 주기율표가 오래 전에 작성되었음은 금방 알수 있었으며 세인트앤드루스 대학교 연구자들은 정확한 작성 시기를 알아내기 위한 작업에 착수했습니다. 



우선 주기율표는 1871년에 멘델레예프가 발표한 2번 째 주기율표와 상당히 비슷했으나 동일하지는 않았다고 합니다. 또한 주기율표에는 독일어로 주석이 달려 있으며 작성한 사람이 1875년부터 1888년에 오스트리아에서 연구했던 화학자 Verlag v. Lenoir박사와 Forster, Wien 박사라는 점이 밝혀지면서 작성된 시기 범위가 좁혀졌습니다.  

일반적으로 원소가 새로 발견되면 그것을 포함하기 위해 주기율표는 반드시 업데이트되기 마련입니다. 그런데 이 주기율표에는 1875년에 발견된 갈륨(Ga)과 1879년에 발견된 스칸듐(Sc)은 기재되었으나 1886년에 발견된 게르마늄<저마늄>(Ge)은 포함되지 않은 것으로 보아 작성 시기는「1879년에서 1886년」으로 확인되었습니다. 


세인트앤드루스 대학교가 국제적인 전문가에게 조언을 구하여 추가로 조사한 결과 이 주기율표가 현존하는 주기율표 중에서 가장 오래된 것임이 판명되었습니다. 주기율표의 역사를 연구하는 미국 캘리포니아 대학교의 에릭 세리 교수로부터 세계에서 가장 오래된 주기율표라는 인정을 받았습니다. 

세계에서 가장 오래된 주기율표는 보존 상태가 좋다고는 할 수 없으므로 복구 작업이 진행될 예정입니다. 표면의 더러움을 제거하고 뒷면에서 분리하여 수산화칼슘으로 중성화하고 탄산수소마그네슘 욕조에 담가 환원한 후 종이와 풀을 사용해서 찢어진 곳이나 소실된 부분을 복구하는 작업이 진행될 예정입니다. 세인트앤드루스 대학교에 따르면 이번 작업은 National Manuscripts Conservation Trust(NMCT)와 전문가인 리차드 호크스 씨의 감수를 받을 예정으로 복구 작업에 필요한 예산도 확보된 상태라고 합니다. 

멘델레예프가 주기율표를 고안한지 150년이 되는 2019년에는 각종 기념 행사가 펼쳐지며 세계에서 가장 오래된 이 주기율표는 관련 이벤트를 통해 일반에 공개될 예정입니다. 


당신이 지금까지 며칠 동안 살아왔는지 표시하여 인생의 의욕을 북돋아 주는 Chrome 확장 기능 「30k」 해외시사관련



 당신이 지금까지 얼마나 살았는지 날짜 수로 표시하고, 수명이 3만 일이라고 가정했을 때 남은 날짜 수를 알려주는 Chrome 확장 기능인 「30k」를 소개합니다. 종종 우리는 「인생은 길고, 아직 여유는 있다」면서 하려는 일을 미루곤 합니다만 30k를 사용하면서 앞으로 며칠을 살 수 있을지 계산해 보면 「인생에서 우물쭈물하고 있을 여유는 없다」라고 느끼게 됩니다. 

GitHub - edwardbutler/30k: A chrome extension that displays how many days you have lived out of 30,000 each time you open a new tab
https://github.com/edwardbutler/30k

Google Chrome을 사용해 Chrome 웹 스토어의 「30k」 페이지를 열고 「Chrome에 추가」를 클릭합니다. 



「『30k』를 추가하시겠습니까?」라는 팝업이 표시되면 「확장 프로그램 추가」를 클릭합니다. 



「『30k』가 Chrome에 추가됨」이란 표시가 뜨면서 Chrome에 30k가 설치됩니다. 




키보드의 CTRL 키와 T 키를 동시에 누르거나 Chrome 윈도우 위쪽에 있는 탭의 「+」 아이콘을 클릭해서 새 탭을 엽니다. 




새 탭이 열리면 「당신의 생년월일」을 입력하고 「DONE」을 클릭합니다. 일단 GIGAZINE의 생일인 2000년 4월 1일을 입력해 보도록 하죠. 




그러면 3만 일 중에서 며칠 살았는지가 표시됩니다. GIGAZINE이 생긴 후로 6851일이 지났고 전체 수명을 3만 일이라고 가정하면 앞으로 2만 3149일의 수명이 남았군요.  



새 윈도우나 탭을 열 때마다 며칠동안 살았는지 표시됩니다. 



Chrome 확장 기능 「30k」는 Dropbox의 창업자인 드류 휴스턴이 2013년에 있었던 MIT의 147회 졸업식 연설에서 「3만 일은 우리 생각보다 짧으며 성적이나 순위 등을 신경 쓰고 있을 틈은 없다고 인식했으며 완벽함을 지향하기를 멈추고 인생을 즐기기로 결정했다」라고 발표한 것에 아이디어를 얻어 제작되었다고 합니다. 


1 2 3 4 5 6 7 8 9 10 다음



통계 위젯 (블랙)

222597
3878
4587899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블랙)

6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