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에서 가장 오래된 주기율표가 발견되다 과학관련



영국 스코틀랜드의 세인트앤드루스 대학교에서 세계에서 가장 오래된 「주기율표」가 발견되었습니다. 

World's oldest periodic table chart found in St Andrews | University of St Andrews news
https://news.st-andrews.ac.uk/archive/worlds-oldest-periodic-table-chart-found-in-st-andrews/

화학적 성질이 비슷한 원소를 나란히 배치한 주기율표(원소주기율표)는 1869년에 러시아의 과학자인 드미트리 멘델레예프가 고안했습니다. 멘델레예프의 발견은 화학뿐만 아니라 물리나 생화학에서도 통용되는 중요한 법칙을 나타낸 것으로, 오늘날에도 활용되고 있습니다. 



2014년에 세인트앤드루스 대학교의 앨런 에이트컨 박사는 화학 약품이나 실험 기구 등 비품이 보관된 창고에서 낡은 주기율표 종이를 발견했습니다.  이 주기율표가 오래 전에 작성되었음은 금방 알수 있었으며 세인트앤드루스 대학교 연구자들은 정확한 작성 시기를 알아내기 위한 작업에 착수했습니다. 



우선 주기율표는 1871년에 멘델레예프가 발표한 2번 째 주기율표와 상당히 비슷했으나 동일하지는 않았다고 합니다. 또한 주기율표에는 독일어로 주석이 달려 있으며 작성한 사람이 1875년부터 1888년에 오스트리아에서 연구했던 화학자 Verlag v. Lenoir박사와 Forster, Wien 박사라는 점이 밝혀지면서 작성된 시기 범위가 좁혀졌습니다.  

일반적으로 원소가 새로 발견되면 그것을 포함하기 위해 주기율표는 반드시 업데이트되기 마련입니다. 그런데 이 주기율표에는 1875년에 발견된 갈륨(Ga)과 1879년에 발견된 스칸듐(Sc)은 기재되었으나 1886년에 발견된 게르마늄<저마늄>(Ge)은 포함되지 않은 것으로 보아 작성 시기는「1879년에서 1886년」으로 확인되었습니다. 


세인트앤드루스 대학교가 국제적인 전문가에게 조언을 구하여 추가로 조사한 결과 이 주기율표가 현존하는 주기율표 중에서 가장 오래된 것임이 판명되었습니다. 주기율표의 역사를 연구하는 미국 캘리포니아 대학교의 에릭 세리 교수로부터 세계에서 가장 오래된 주기율표라는 인정을 받았습니다. 

세계에서 가장 오래된 주기율표는 보존 상태가 좋다고는 할 수 없으므로 복구 작업이 진행될 예정입니다. 표면의 더러움을 제거하고 뒷면에서 분리하여 수산화칼슘으로 중성화하고 탄산수소마그네슘 욕조에 담가 환원한 후 종이와 풀을 사용해서 찢어진 곳이나 소실된 부분을 복구하는 작업이 진행될 예정입니다. 세인트앤드루스 대학교에 따르면 이번 작업은 National Manuscripts Conservation Trust(NMCT)와 전문가인 리차드 호크스 씨의 감수를 받을 예정으로 복구 작업에 필요한 예산도 확보된 상태라고 합니다. 

멘델레예프가 주기율표를 고안한지 150년이 되는 2019년에는 각종 기념 행사가 펼쳐지며 세계에서 가장 오래된 이 주기율표는 관련 이벤트를 통해 일반에 공개될 예정입니다. 


당신이 지금까지 며칠 동안 살아왔는지 표시하여 인생의 의욕을 북돋아 주는 Chrome 확장 기능 「30k」 해외시사관련



 당신이 지금까지 얼마나 살았는지 날짜 수로 표시하고, 수명이 3만 일이라고 가정했을 때 남은 날짜 수를 알려주는 Chrome 확장 기능인 「30k」를 소개합니다. 종종 우리는 「인생은 길고, 아직 여유는 있다」면서 하려는 일을 미루곤 합니다만 30k를 사용하면서 앞으로 며칠을 살 수 있을지 계산해 보면 「인생에서 우물쭈물하고 있을 여유는 없다」라고 느끼게 됩니다. 

GitHub - edwardbutler/30k: A chrome extension that displays how many days you have lived out of 30,000 each time you open a new tab
https://github.com/edwardbutler/30k

Google Chrome을 사용해 Chrome 웹 스토어의 「30k」 페이지를 열고 「Chrome에 추가」를 클릭합니다. 



「『30k』를 추가하시겠습니까?」라는 팝업이 표시되면 「확장 프로그램 추가」를 클릭합니다. 



「『30k』가 Chrome에 추가됨」이란 표시가 뜨면서 Chrome에 30k가 설치됩니다. 




키보드의 CTRL 키와 T 키를 동시에 누르거나 Chrome 윈도우 위쪽에 있는 탭의 「+」 아이콘을 클릭해서 새 탭을 엽니다. 




새 탭이 열리면 「당신의 생년월일」을 입력하고 「DONE」을 클릭합니다. 일단 GIGAZINE의 생일인 2000년 4월 1일을 입력해 보도록 하죠. 




그러면 3만 일 중에서 며칠 살았는지가 표시됩니다. GIGAZINE이 생긴 후로 6851일이 지났고 전체 수명을 3만 일이라고 가정하면 앞으로 2만 3149일의 수명이 남았군요.  



새 윈도우나 탭을 열 때마다 며칠동안 살았는지 표시됩니다. 



Chrome 확장 기능 「30k」는 Dropbox의 창업자인 드류 휴스턴이 2013년에 있었던 MIT의 147회 졸업식 연설에서 「3만 일은 우리 생각보다 짧으며 성적이나 순위 등을 신경 쓰고 있을 틈은 없다고 인식했으며 완벽함을 지향하기를 멈추고 인생을 즐기기로 결정했다」라고 발표한 것에 아이디어를 얻어 제작되었다고 합니다. 


2018년 최악의 패스워드 100가지가 공개, 1위는 역시 「123456」 일반 H/W관련



보안 전문 기업인 SplashData가 2018년도 「최악의 패스워드 100가지」를 발표했습니다. 최악의 패스워드 중 영예의 1위는 우리와 가장 친숙한「123456」이었으며 그 외에도 상위에 들어간 패스워드는 우리가 익히 잘 아는 단어들이네요. 

The Worst Passwords of 2018 100-50 | SplashData
https://www.teamsid.com/100-worst-passwords-top-50/

1위부터 100위까지는 다음과 같습니다. 

친숙한 기존 키워드 중에 「sunshine」이 추가되었군요. 

・1위~10위
1위:123456
2위:password
3위:123456789
4위:12345678
5위:12345
6위:111111
7위:1234567
8위:sunshine
9위:qwerty
10위:iloveyou

20위는 「숫자 키와 시프트를 동시에 누른다는」 약간 수고스러운 테크닉이 들어갔군요. 

・11위~20위
11위:princess
12위:admin
13위:welcome
14위:666666
15위:abc123
16위:football
17위:123123
18위:monkey
19위:654321
20위:!@$%^&*

21위 이후부터 사람 이름이 나오기 시작합니다. 

・21위~30위
21위:charlie
22위:aa123456
23위:donald
24위:password1
25위:qwerty123
26위:zxcvbnm
27위:121212
28위:bailey
29위:freedom
30위:shadow

「passw0rd」의 경우 「o(알파벳 오)」를「0(숫자 제로)」로 바꾸는 뻔한 방법입니다만 이제는 더 이상 통하지 않죠.

・31위~40위
31위:passw0rd
32위:baseball
33위:buster
34위:daniel
35위:hannah
36위:thomas
37위:summer
38위:george
39위:harley
40위:222222

「solo」와 같이 4글자가 통하도록 했다니... 이건 시스템에도 문제가 있는 것 같은데요... 

・41위~50위
41위:jessica
42위:ginger
43위:letmein
44위:abcdef
45위:solo
46위:jordan
47위:55555
48위:tigger
49위:joshua
50위:pepper

57위에 스포츠 팀 이름이 나왔군요. 46위와 함께 농구 관련 용어가 많은 것 같습니다. 

・51위~60위
51위:sophie
52위:1234
53위:robert
54위:matthew
55위:12341234
56위:andrew
57위:lakers
58위:andrea
59위:1qaz2wsx
60위:starwars

자동차 이름도 속속 나오네요.

・61위~70위
61위:ferrari
62위:cheese
63위:computer
64위:corvette
65위:mercedes
66위:blahblah
67위:maverick
68위:hello
69위:nicole
70위:hunter

71위 이후부터 연도가 늘어나기 시작합니다. 

・71위~80위
71위:1989
72위:amanda
73위:1990
74위:jennifer
75위:banana
76위:chelsea
77위:ranger
78위:1991
79위:trustno1
80위:merlin

「aaaaaa」는 의외로 순위가 낮군요.

・81위~90위
81위:cookie
82위:ashley
83위:bandit
84위:killer
85위:aaaaaa
86위:1q2w3e
87위:zaq1zaq1
88위:test
89위:hockey
90위:dallas

저속한 단어는 간단히 뚫린다고 합니다. 

・91위~100위
91위:whatever
92위:admin123
93위:pussy
94위:liverpool
95위:querty
96위:william
97위:soccer
98위:london
99위:1992
100위:biteme

혹시나 최악의 패스워드 100가지에 들어간 단어를 사용하고 계신 분이 있다면 어서 패스워드를 바꾸실 것을 추천합니다. 


지금까지 실시된 '행복'에 대한 연구는 외향적인 사람들만을 대상으로 해왔기에 내향적인 사람들은 반영하지 못했다? 해외시사관련



by JJ Jordan

지금까지 시행된 많은 연구를 통해 「외향적인 성격의 사람이 내향적인 성격의 사람과 비교하여 행복하기 쉽다」라는 결과가 제시되었습니다. 그러나 최근에는 이러한 결과에 의문을 제기하는 연구도 펼쳐지면서 내향적인 성격과 행복과의 관계가 서서히 밝혀지고 있습니다. 내향적인 타입이면서도 행복 지수가 높은 사람에게는 어떤 공통점이 있다는 것입니다.

Can Introverts Be Happy in a World That Can't Stop Talking? - Scientific American Blog Network
https://blogs.scientificamerican.com/beautiful-minds/can-introverts-be-happy-in-a-world-that-cant-stop-talking/

인터넷상에서 「외향성」, 「내향성」에 대해 다양한 주장이 펼쳐지고 있지만 과학적 문헌에서의 외향성은 「외교적, 사교적, 표현력이 있음, 독단적 등 보상 환경에 대해 민감함」이라 정의되며 그에 비해 내향성은 「조심스러워함, 조용함, 보상 환경에 대한 역치가 낮음」으로 나옵니다. 내향적인 사람은 꼭 부끄러움을 잘 타는 것이 아니며 보다 창조적이거나 상상력이 풍부한 것도 아닙니다.  

내향성의 정의에 대해 성격신경과학을 연구하는 Colin DeYoung 씨는 「외향성 점수가 낮은 사람이라고 해서 꼭 내향적인 것은 아닙니다. 내향적인 사람은 보상 환경을 통해 동기를 부여받거나 에너지를 얻기가 쉽지 않다고 생각됩니다. 따라서 그들은 말수가 적고, 의욕이 생기지 않으며 열의를 경험하기 어렵습니다. 그들은 외교적인 사람 입장에서의 보상을 『성가시고 지치게 하는 것』으로 간주합니다. 그들의 수동적 태도는 내면적인 상상력이나 아이디어에 대한 몰두를 나타내는 것이 아닙니다」라고 밝혔습니다. 

내향성을 위와 같이 정의함으로써 「내향적인 사람의 행복」을 조사한 연구가 최근 증가하고 있습니다. 

예를 들어 캘리포니아 대학 데비이스 캠퍼스의 Jessie Sun 씨와 멜버른 대학의 Luke Smillie 씨는 성격이 갖는 여러 가지 측면과 행복이 갖는 다차원성에 주목하여(PDF 파일) 연구를 실시했습니다. 여기서의 행복은 단순한 「행복」이 아니라 자기 수용・자율・자기 계발 등의 사항을 포함합니다. 연구 결과, 행복에 있어서 중요한 것은 「enthusiasm(열의)」, 「low withdrawal(쉽게 물러나기)」「industriousness/grit(근면함/끝까지 해내는 힘)」「compassion(동정심)」「intellectual curiosity(지적 호기심)」의 5가지이며 행복은 전체적인 외향성・내향성 수준에 상관 없이 이들 5가지에 따라 좌우된다는 주장이 나왔습니다.  



by Blaise Vonlanthen

또한 멜버른 대학의 Rowan Jacques-Hamilton 씨의 연구를 통해 일상적으로 「외교적인 행동을 유지하는 것」의 정신적 비용이 조사되었습니다. 여기서 중시된 점은 「유지한다」라는 피험자의 적극적인 행위에 대해서 입니다. 실험 피험자에게 「1주일 동안 매일 외교적으로 행동하도록」지시한 결과, 외향적으로 지시받은 것에 대해 전체적으로 「긍정적인 감정이 생겼다」, 「나 자신을 외향적이라고 느꼈다」라고 보고되었다고 합니다. 

한편으로 본 연구에서 「더욱 내향적」으로 행동하도록 지시받은 피험자의 경우 긍정적인 감정은 별로 증가하지 않았고 부정적인 감정이나 피로가 증가했음과 동시에 「자기 본연의 감정」이 감소했다고 합니다. 연구자는 원래 자기 자신이 가진 성격이 아닌 다른 성격을 연기하는 것의 비용이란 점과, 특정한 성격을 연기하도록 명령을 받았던 것에 대한 비용이라는 점을 강조했습니다. 

위 연구는 외향적인 성격이 중시되는 문화 속에서 내향적인 사람의 행복에 대한, 중요한 내용을 포함하고 있습니다. 조지아 주립 대학의 C. Ashley Fulmer 씨는 28곳 공동체에 속한 7000명의 행복이나 자존심, 외향성과의 관계를 조사하여 「어떠한 사람의 외향성 수준이 사회의 외향성 수준 평균과 합치했을 때, 그 사람의 행복과 자존심이 공고히 유지된다」라는 내용을 발견했습니다. 연구자는 「문화는, 그 사람의 자존심과 행복의 긍정적인 효과를 증폭시킨다」라고 하는 「인간-문화 합치 가설」을 주장했습니다. 한편으로 내향성과 행복의 관계성에 대해서는 개인과 환경이 합치하고 있는지 여부가 중요하다고 제시했습니다. 

이들 연구는 모두 정량적인 것이 아니라 정성적인 것이라는 점이 중요합니다. 정성적인 어프로치는 내향적인 사람들의 실제 경험을 이해하는 데 도움을 주고 있기 때문입니다. 미국의 의학대학원에서 내향성에 대한(PDF 파일) 정성 분석을 실시한 결과 스스로 내향적이라고 인정하는 학생은 자기 자신이 학업에 적합하지 않다고 느끼거나 대학원에서 성공하려면 아이덴티티를 바꿔야겠다고 느낀다는 사실이 파악되었습니다. 그러나 연구자들은「내향적인 성격의 잠재적 강점」이라는 TED 동영상 등을 통해 내향적인 사람을 의학대학원으로 이끌 수 있는 몇 가지 방법을 권장했습니다. 


by Vasily Koloda

이러한 연구 결과를 통해서 내향적인 사람의 행복은 「자기 수용」을 통해 이뤄진다고 볼 수 있습니다. 자기 자신을 거짓된 다른 캐릭터와 같이 행동하도록 요구받거나 자기 자신이 「이상적」으로 생각하는 인물상에서 멀어진다거나 하지 않는 것이 중요합니다. 

Rodney Lawn 씨가 실시한 최신 연구에서는 피험자에게 자기 자신이 어느 정도 내향적/외향적인가를 체크하도록 한 후, 이상적인 내향적/외향적인 정도는 어느 정도인지 체크하도록 했습니다. 그 결과 피험자 중 96%는 사회에서 외향적인 성격은 내향적인 성격보다 가치가 있다고 생각했습니다. 또한 피험자 중 82.2%는 일상 생활에서 외향적인 성격을 나타낼 필요가 있다고 생각했습니다. 그리고 53.6%의 피험자는 외향적이 되기를 희망하고 특히 내향적인 성격의 사람은 「외향적이 되고 싶다」고 생각하는 경향이 있다고 합니다. 

나아가, Lawn 씨 연구진이 발견한 점은 피험자 중에서 자기 자신의 내향성에 만족하는 사람은 「보다 외향적이 되고 싶다」고 생각하는 사람과 비교하여 「진짜 행복한 사람은 나다」라는 감각이 강했다고 합니다.  또한 이러한 사람들은 외향적인 사람이 경험하고 있는 수준의 행복에 가까운 값을 기록했다고 합니다. 이러한 점에서 자기 자신의 내향성/외향성에 관한 생각을 전환함하는 행동은 행복에 대한 감각이나 「진짜 행복한 사람은 나라고 느끼는 것」에 큰 영향을 미친다고 생각됩니다. 



by Giulia Bertelli

환경을 고려할 수 없을 경우에는 자기 자신에 대한 생각을 바꾸는 것도 한 가지 방법일 것 같습니다. 자기 자신의 유니크함을 받아들일 수 있다면 당신은 보다 행복해질 수 있지 않을까요?
 


멘붕이 왔을 때 활용해 보자! - 업무에 우선 순위를 매기는 방법 해외시사관련


       Image: mary416/Shutterstock.com

화요일 오전 11시.

사무실에서 일하는 당신은 벌써 진절머리가 난 상황입니다.

책상에는 서류가 산더미처럼 쌓여 있고 10통의 메일이 당신의 답장을 기다리고 있습니다. Slack에는 프로젝트 기획서는 언제 수정할 거냐고 재촉하는 상사의 메시지가 드문드문 보이는군요.  

To Do 리스트에도 해야 할 일들이 줄을 서 있습니다. 퇴근하면서 슈퍼에 간 후 원천징수세를 확인하고 패스워드 매니저의 계정을 작성해야 하지만...... 

지금 당신은 그야말로 너무나 힘겨운 상황입니다.  


중요한 업무를 구분하는 방법

편리한 앱을 알려주는 사이트 「Sweet Setup」의 창업자인 Shawn Blanc 씨가 소개하는, 멘붕이 올만큼 바쁠 때 마음을 추스르면서 언제 어떠한 상황에서도 가장 중요한 업무에만 집중하기 위한 간단한 방법에 대한 설명을 들어보죠.  

먼저 다음 질문에 따라 리스트를 작성해 봅시다. 

・지금 바로 대처해야 할 닥친 문제는 무엇인가?

・내게 부과된 책무의 범위는 어디서부터 어디까지인가?

・내가 임하고 있는 프로젝트는 무엇인가? 

・해야 하는데도 하고 있지 않은 것은 무엇인가?

그다음에는 다음과 같은 그림을 작성하여 리스트업된 각 업무를 4개의 상자에 채워보도록 합시다. 

       Image: Shawn Blanc

※위 그림의 좌측 상단부터

  • 좋아하는 일
  • 싫어하는 일
  • 누구나 할 수 있는 일
  • 당신만이 할 수 있는 일을 나타냅니다. 

Blanc 씨는 상자에 넣은 업무의 우선순위를 다음과 같은 방법으로 정하라고 설명합니다

・1번 상자와 4번 상자에 넣은 업무(당신만이 할 수 있는 일)는 적극적으로 해야 하므로 우선 사항으로 처리합시다.   

・2번 상자(좋아하지만 누구나 할 수 있는 일)에는 무엇이 들어갔나요? 네, 당신이 좋아하는 일이긴 하지만 이러한 사항이 1번 상자에 들어 있는 업무(좋아하면서 당신만이 할 수 있는 일)를 방해하지 않도록 신경 써야 합니다.

・3번 상자에는 무엇이 들어갔죠? 이것들은 포기해야 할 업무입니다. 다른 사람에게 맡기거나 도움을 요청합시다. 자동화하는 방법을 고안하거나 상사에게 부탁하여 업무에서 벗어나는 것도 한 가지 방법입니다.

4번 상자에 들어간 업무(싫어하지만 당신만이 할 수 있는 것)에 대해 Blanc 씨는 이렇게 제안합니다.

이러한 업무를 자동화하는 시스템을 도입합시다. 이러한 업무를 루틴화하면 집중할 여유가 없거나 또는 집중하고 싶지 않을 때라도 중요한 일들을 순조롭게 진행할 수 있게 됩니다. 

2번 상자에서 1번 상자로 옮겨진 업무가 있다면 이미 당신도 눈치챘겠지만 변화가 필요할 때입니다. 심호흡을 한 후  「당신만이 할 수 있는 일」에 집중하도록 합시다. 


Image: mary416/Shutterstock.com

Source: The Sweet SetupShawn Blanc

Alicia Adamczyk - Lifehacker US[原文

訳:遠藤康子/ガリレオ


1 2 3 4 5 6 7 8 9 10 다음



통계 위젯 (블랙)

17187
1220
4574120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블랙)

611